날 멈출 수 있는 건 없어

네가 가는곳이면 나도 가고싶어
나는 네 생각만 하고 너도 그걸 알지
네가 모든 힘을 다 갖게 하고 싶어

왜냐면 너는 가까이 다가올 때 그만큼 나를 당겨서 궁금하게 만들잖아
아마 나는 다 때려치고 너한테 고백해야 하나봐, 고백, 맞아

나는 계속 떨고 있어
난 네가 미칠 때 너무 좋아
내 모든 자제력을 잃게 해
이제 날 멈출 수 있는 건 없어

너는 나를 데려가
내 명성을 무너뜨리는 곳으로 
내 결정을 조종하는 곳으로
이제 날 멈출 수 있는 건 없어

넌 아무것도 무섭지 않대
그냥 모든 사람의 벗은 몸을 상상하래
넌 기다리는 것도 엄청 싫어하지
주저하는 성격이 아니잖아

왜냐면 너는 가까이 다가올 때 그만큼 나를 당겨서 궁금하게 만들잖아
아마 나는 다 때려치고 너한테 고백해야 하나봐, 고백, 맞아

나는 계속 떨고 있어
난 네가 미칠 때 너무 좋아
내 모든 자제력을 잃게 해
이제 날 멈출 수 있는 건 없어

너는 나를 데려가
내 명성을 무너뜨리는 곳으로
내 결정을 조종하는 곳으로
이제 날 멈출 수 있는 건 없어

왜냐면 우리가 이성을 잃고 끝까지 간다 해도
우린 괜찮을거라는걸 알아, 우린 괜찮을거야
만약 네가 내 옆에 있고 우리가 어둠 속에서 넘어진다 해도
우린 괜찮을거라는걸 알아, 우린 괜찮을거야

너랑 있을 때 나는 자유로움을 느껴
나를 멈출 수 있는 건 이제 없어

Life Style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